본문으로 바로가기

News & Insights

News Long Economic Depressions and Disparities Loom in the Wake of the COVID-19​

Date 2020.04.23 18:45

_images_000014_GSI_Forum.jpg

< The Global Strategy Institute hosted the inaugural virtual forum on Global Cooperation in the Coronavirus Era on April 22 at KAIST. >

 

The COVID-19 pandemic will lead to long economic depressions around the entire world. Experts predicted that the prevalent inequities among the countries, regions, and individuals will aggravate the economic crisis. However, crises always come with new opportunities and international cooperation and solidarity will help creating a new normal in the post-coronavirus era.

In a very basic but urgent step, global cooperation for managing data is the key to respond to COVID-19 since medicine and healthcare are intertwined with data science, said experts during an online international forum hosted by the Global Strategy Institute at KAIST on April 22. 

KAIST launched its think-tank, the Global Strategy Institute (GSI), in February. The GSI aims to identify global issues proactively and help make breakthroughs well aligned with solid science-based policies.

The inaugural forum of the GSI focused on how the COVID-19 pandemic would impact socio-economic, scientific, and political landscapes, under the theme “Global Cooperation in the Coronavirus Era.”

In his opening remarks, KAIST President Sung-Chul Shin stressed that future global governance will be dominated by the power of science and technology. “If we can implement efficient policies together with troubleshooting technology for responding to future crises, we will emerge stronger than before,” he said.

President Shin said ‘the Korean model’, which is being recognized as a shining example for dealing with the pandemic, is the result of collaborations combining the creativity of the private sector, the public sector’s strong infrastructure, and the full support of the citizens. He added, “Without the technological prowess coming from the competent R&D power of Korea, we could not achieve these impressive results.”

“Creative collaboration among the private and public sectors, along with research universities from around the world, will help shore up global resilience against the epidemic. We should work together to build a world of growing prosperity,” President Shin said.

Prime Minister Sye-Kyun Chung, who is in charge of the Central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in Korea, stressed global solidarity in his welcoming remarks, saying that “We need to share information and rely on the strength of our connections, rather than retreating into nationalistic isolation.”

Peter Lee, Vice President of the Microsoft Healthcare, pointed out in his welcoming remarks three critical sectors for global cooperation: medicine and healthcare, public health and prevention, and life and the economy. He emphasized the rule of thumb for managing data, saying that data in these fields should be open, standardized, and shared among countries to combat this global pandemic.

During a keynote session, Director General of the International Vaccine Institute (IVI) Jerome Kim described the challenges that go along with developing a vaccine. Dr. Kim said that only 7% of vaccine candidates go through the clinical trial stages, and it will take five to 10 years to completely prove a new vaccine’s safety after completing three stages of clinical tests. 

“It’s very challenging to develop the vaccine for COVID-19 within 12 to 15 months,” said Dr. Kim. He added that 78  out of 115 candidates are currently undergoing clinical trials around the world. 

There are five groups, including Moderna, Inovio, Jenner Institute, CanSino, and the Beijing Institute of Biological Products, who are doing clinical trials in phases 1 and 2. “Given the fact that COVID-19 is a totally new type of virus, various stakeholders’ participation, such as the National Immunization Technical Advisory Groups, the WHO, and UNICEF, is needed to work together to benefit the entire world,” he pointed out.

Professor Edward Yoonjae Choi from the Graduate School of AI at KAIST shared how AI and data sciences are being utilized to interpret the major trends of the epidemic. His group mainly focuses on deep learning to model electronic health records (EHR) for disease predictions. Professor Choi said AI and machine learning would be crucial solutions and collaborative research projects will surely accelerate how quickly we can overcome the pandemic.

In addition, Dr. Kijung Shin’s group is interpreting the SIR (Susceptible, Infected, and Recovered) model in Korea to predict the number of infections and when people were infected. However, researchers noticed that they could not see the typical modeling in Korea for predicting the number of infections since the model disregarded the new variable of humans’ efforts to stop the spread the virus. 

According to research by Professor Steven Whang’s group on social distancing and face mask distribution among vulnerable age groups, people in their 20s, 60s, and 70s followed the social distancing guidelines the most strictly. The research team analyzed the data provided by SK Telecom in the Gangnam district of Seoul. The data provided on people in their 70s, a group that accounted for half of all fatalities, showed that masks were generally well distributed nationwide.

Dr. Alexandros Papaspyrids, Tertiary Education Industry Director of the Asia region of Microsoft, said that despite all the disadvantages and problems related to remote education, we shouldn’t expect to return to the days before the COVID-19 any time soon. “We should accept the new normal and explore new opportunities in the new educational environment,” he said.

Hongtaek Yong, Deputy Minister at the Office of R&D Policy at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presented the Korean government’s disease prevention and response policy and how they tried to mitigate the economic and social impact.

He stressed the government’s fast testing, tracing, and openness for successfully flattening the curve, adding that the government used an ICT-based approach in all aspects of their response. From early this year when the first patient was reported, the government aggressively encouraged the biotech industry to develop diagnostic kits and novel therapeutic medications.

As a result, five companies were able to produce genetic diagnostic reagents through the emergency approval. More notably, four of them are conducting massive R&D projects sponsored by the government and this is the result of the government’s continuous investment in R&D. Korea is the leader in R&D investment among the OECD countries.

According to Yong, the government’s big data project that was launched in 2017 continuously traces the trends of epidemics in Korea. The epidemiological studies based on the paths taken by suspected patients using credit card transaction made the difference in predicting the spread of the coronavirus and implementing countermeasures. The data has been provided to the Korea’s Center for Disease Control (CDC).

“In addition to the epidemics, we have so many other pending issues arising from digital and social equities, un-contact services, and job security. We are very open to collaborate and cooperate with other countries to deal with this global crisis,” Yong said.

During the subsequent panel discussions, David Dollar, a senior fellow at the Brookings Institution, said, “The global economy in the coronavirus era will not have a rapid V-shaped recovery, but rather will fall into a long depression for at least two years.” He pointed out that if countries practice protectionism like they did during the Great Depression, the recession will be even worse. Hence, he urge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especially developed nations, to avoid protectionism, consider the economic difficulties of developing countries, and provide them with financial support. 

Co-Director of the Center for Universal Education at the Brookings Institution Rebecca Winthrop raised concerns over the recent shift to online teaching and learning, claiming that insufficient infrastructures in low-income families in developing nations are already causing added educational disparities and provoking the inequity issue around the world. “The ways to provide quality education equally through faster and more effective means should be studied,” she said.

(END)  

Information

Share


  1.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 WEF에 코로나19 접촉자 추적 기술에 관한 기고문 게재​ NEW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 WEF에 코로나19 접촉자 추적 기술에 관한 기고문 게재​

    < WEF 홈페이지에 기고문이 수록된 모습 > 우리 대학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센터장 김소영)가 코로나19 접촉자 추적앱의 현황 및 과제와 신뢰 구축 방안을 제시한 기고문이 세계경제포럼(WEF) 홈페이지에 5월 5일(수)에 공식 게재됐다. <코로나19 접촉자 추적앱의 현황 및 과제 해결을 위한 신뢰 구축 방안(Digital contact tracing apps help slow COVID-19. Here's how to increase trust.)>을 제목으로 하는 기고문은 코로나19 접촉자 추적 기술을 재정의하고, 관련 데이터 운용에 따른 개인정보 유출, 빅테크기업과 각국 정부의 빅브라더 현상 등의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정책 방안을 제시하기 위해 작성됐다. 코로나19 접촉자...
    Date2021.05.07
    Read More
  2. No Image

    KPC4IR, '한국 블록체인 라운드테이블: 쿠오 바디스 블록체인' 개최

    우리 대학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센터장 김소영)가 우리나라 블록체인의 현황과 향방을 논의하는 <한국 블록체인 라운드테이블 – 쿠오 바디스 블록체인>을 3월 4일(목) 오후 2시에 개최한다. 블록체인은 4차 산업혁명 이후 새로운 경제를 열어나갈 범용 기반 기술로 중국, 미국 등의 세계 각국은 빠르게 블록체인을 수용하고 있다. 그러나 블록체인의 상용화를 위해서는 ▴ 각 산업 분야 상황에 맞는 기술 조정 ▴새로운 방식의 데이터 운용 지침을 마련 ▴기존 제도와는 다른 탈중앙화 제도 정착 등 풀어야 할 숙제가 많이 남아 있다. 또한, 다양한 분야의 기술·규제 문제와 맞물려 있어 블록체인 상용화 문제를 해결하는 일은 복...
    Date2021.02.24
    Read More
  3. KPC4IR, 『미래의 귀환: 코로나19와 4차 산업혁명 대전환』 출간​

    KPC4IR, 『미래의 귀환: 코로나19와 4차 산업혁명 대전환』 출간​

    여전히 진행되고 있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비대면 사회의 부상과 그에 따른 4차 산업혁명의 가속화는 그간의 통념이나 관습, 제도를 뛰어넘는 전방위적인 변화의 쓰나미를 만들어내고 있다. 우리 대학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이하 KPC4IR)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각 분야 현황과 4차 산업혁명의 전망을 담은 『미래의 귀환: 코로나19와 4차 산업혁명 대전환』출간했다. KPC4IR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다룬 책이 많이 출간되고 있으나 4차 산업혁명을 각 분야별로 세분화 해 본격적으로 다룬 책은 드물다ˮ고 전했다. 이어, "팬데믹이 바꾼 세상에서 4차 산업혁명이 초래할 변화에 관해 그동안 다수의 온라인 포럼을 개최했고 그 연장...
    Date2021.01.28
    Read More
  4. 법학회, 조인디, 카이스트 디파이 웨비나 12일 개최

    법학회, 조인디, 카이스트 디파이 웨비나 12일 개최

    블록체인법학회·조인디·카이스트가 공동주최하는 디파이 웨비나가 1월 12일 오후2시부터 4시까지 진행된다. 해당 웨비나는 조인디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이번 웨비나는 ‘디파이(DeFi, 탈중앙금융)에 대한 법학적 고찰’을 주제로 블록체인법학회·조인디·카이스트가 공동주최하여 진행한다. 지난해 이슈가 됐던 디파이 산업의 현황과 그 쟁점을 법학적으로 고민해보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1부는 연사 세션으로 이정엽 블록체인법학회 학회장(의정부지방법원 부장판사)이 블록체이니즘과 디파이 법적 고찰의 필요성에 대해 이야기한다. 이어서 박상혁 조인디 기자가 실증 사례를 통해 보는 ...
    Date2021.01.11
    Read More
  5. KAIST, 글로벌혁신성장포럼 개최한다

    KAIST, 글로벌혁신성장포럼 개최한다

    기획재정부, 월드뱅크 주최로 9~10일 온라인 생중계 구글, 엔비디아, 블루닷 등 글로벌 테크 리더들 총집합 [디지털투데이 추현우 기자] 한국과학기술원(KAIST)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혁신성장을 전망하고, 스타트업을 통한 개도국의 혁신지원을 방안을 모색하는 온라인 국제포럼을 개최한다. KAIST는 오는 9일과 10일 오전 9시부터 12시까지 고양 빛마루방송지원센터에서 제2회 글로벌혁신성장포럼(이하 GIGF 2020)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본 포럼은 기획재정부와 월드뱅크가 공동 주최하고, KAIST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와 본투글로벌이 협력기관으로 함께 진행한다. 포럼은 '코로나19 이후 혁신여건의 변화와 대응전략'을 주제로 총...
    Date2020.12.17
    Read More
  6.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 WEF 글로벌 아젠다에 기고문 게시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 WEF 글로벌 아젠다에 기고문 게시

    < WEF 글로벌 아젠다에 게시된 기고문 캡처 이미지 > 우리 대학 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센터장 김소영)가 코로나 이후 온라인 교육의 전면화에 대한 한국 사례의 시사점을 공유한 기고문이 세계경제포럼(WEF)에 홈페이지에 11월 13일 공식 게재됐다. <온라인 교육의 미래: 한국으로부터의 교훈(The future of online education: lessons from South Korea)>을 제목으로 하는 기고문은 온라인 교육을 시행하는 데 있어 장기적 시각 및 기술 정책의 중요성, 하이브리드택트(hybridtact) 교육을 제시하기 위해 작성됐다. 세계적으로 뛰어난 IT 인프라와 한국 정부의 적극적인 온라인 교육 시행 정책안에도 불구하고 한국 교육은 현재 교육 수혜자...
    Date2020.12.01
    Read More
  7. Dr. Kalenzi Cornelius of KPC4IR appeared on THIS Morning Show of TBSeFM

    Dr. Kalenzi Cornelius of KPC4IR appeared on THIS Morning Show of TBSeFM

    Mr. Henry Shinn at THIS Morning Show at TBSeFM hosted Dr. Kalenzi Cornelius of KPC4IR to discuss Artificial Intelligence use in Social media and prospects. Dr. Kalenzi briefly shed some light on how AI can help combat hate comments and support mental health and suicide issues, which have become prevalent due to COVID-19. In closing remarks, Mr. Henry invited him to future discussions on the role of emerging technologies to reset our societies.
    Date2020.11.25
    Read More
  8. 9년간 70억이상 지원 받을 기초연구자 17人은 누구?

    9년간 70억이상 지원 받을 기초연구자 17人은 누구?

    기초의학·물리·화학·생명·지구과학 분야 연구자 선정 40대 이하 젊은 연구자 7명 포함···서울대·POSTECH 약진 국내 최고 수준의 기초연구자를 매년 선정해 연구비를 지원하는 사업 결과가 발표됐다. 총 17명 중 서울대 연구자가 6명으로 가장 많았고, 그 뒤를 POSTECH(포항공대)와 KAIST(한국과학기술원) 등이 이었다. 30대 연구자를 포함해 젊은 과학자가 대거 포함됐다. 정부는 올해 선정한 기초 연구자들에게 각각 연평균 8억원씩 9년간 지원할 예정이다. 이를 합산하면 한 연구자에게 약 70억원 이상 지원되는 수치다. 1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2020년 국내 최고 수...
    Date2020.07.07
    Read More
  9. KAIST Forum Envisions Education in the Post-Covid Era​

    KAIST Forum Envisions Education in the Post-Covid Era​

    Global leaders including the CEOs of Minerva and Coursera to join the KAIST online forum to discuss how to facilitate inclusive educational environment amidst the ever-growing digital disparities An international forum hosted by the KAIST Global Strategy Institute will examine how the disruptions caused by the global pandemic will impact the future of education. Global leaders will reflect on ways to better facilitate inclusive educational environments and mitigate the digital divide, especially in an era where non-contact environments are so critical. The online forum to be held on June 24 fro...
    Date2020.06.29
    Read More
  10. No Image Update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실시간 온라인 국제포럼 22일 개최​

    전 세계를 위협하고 있는 코로나19의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을 극복하기 위해 KAIST가 실시간 온라인 국제포럼을 개최한다. KAIST(총장 신성철)는 오는 22일(수) 오전 9시부터 대전 본원 학술문화관(E9) 5층 정근모 컨퍼런스 홀에서 `글로벌전략연구소(이하 GSI, Global Strategy Institute)-국제포럼 2020(GSI -IF2020)'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글로벌 협력방안'을 주제로 열리는 이 포럼은 방역과 의료의 문제를 넘어 정치·경제·산업 및 교육시스템 전반에 걸쳐 야기된 국제 사회의 위기를 예측하고 이를 효과적으로 극복하기 위해 다방면의 대책과 국제협력 방안을 모색하고자 KAIST가 마련...
    Date2020.04.27
    Read More
  11. Long Economic Depressions and Disparities Loom in the Wake of the COVID-19​ Update

    Long Economic Depressions and Disparities Loom in the Wake of the COVID-19​

    < The Global Strategy Institute hosted the inaugural virtual forum on Global Cooperation in the Coronavirus Era on April 22 at KAIST. > The COVID-19 pandemic will lead to long economic depressions around the entire world. Experts predicted that the prevalent inequities among the countries, regions, and individuals will aggravate the economic crisis. However, crises always come with new opportunities and international cooperation and solidarity will help creating a new normal in the post-coronavirus era. In a very basic but urgent step, global cooperation for managing data is the key to respond...
    Date2020.04.23
    Read More
  12. 코로나와 AI가 맞붙을 미래戰… 인류 생존을 건 한판 승부

    코로나와 AI가 맞붙을 미래戰… 인류 생존을 건 한판 승부

    [김정호의 AI 시대의 전략] 코로나와 AI가 맞붙을 미래戰… 인류 생존을 건 한판 승부 '컴퓨팅 思考' 미래 경쟁력 결정… 4차 산업혁명 승패도 좌우 英 만 5세 때부터 교육… 알고리즘과 코딩 문제해결 능력 키워 AI 빠르고 정확하고 냉정해 바이러스와 전쟁서 맹활약할 것 김정호 KAIST 전기·전자공학과 교수 인공지능은 일종의 블랙박스이다. 그 안을 들여다보거나 해석하거나 설명할 수 없다. 하지만 빠르고 정확한 데이터 처리와 예측 성능은 인간의 능력을 초월하기 시작했다. 최근에는 외부 데이터에 의한 학습을 넘어 스스로 데이터를 생산하고 학습하기도 한다. 인공지능이 강력해질 수 있었던 원인은 ...
    Date2020.04.16
    Read More
  13. ‘금소법’으로 위축될 금융 혁신, AI로 해결하자

    ‘금소법’으로 위축될 금융 혁신, AI로 해결하자

    [김우창의 4차산업혁명 Insight 12] ‘금소법’으로 위축될 금융 혁신, AI로 해결하자 김우창 서울대 산업공학과, 미 프린스턴대 금융공학 박사, SSCI 학술지‘Quantitative Finance’편집장 2011년 박선숙 당시 민주당 의원의 최초 발의 후 9년 만에 금융 당국의 숙원 법안 ‘금융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이하 금소법)’ 제정안이 3월 5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그간 14개의 제정안이 발의됐지만 9건이 기한 만료로 폐기되는 등 최종 통과까지는 상당한 진통이 있었다. 과도한 규제로 금융회사의 영업을 위축할 수 있다는 것이 주된 이유였다. 하지만 최근 발생한 해외 금리 연계 파생결합 펀드(DLF)와 라임...
    Date2020.04.16
    Read More
  14. AI의 창작품, 인간의 예술성에 도전장 던졌다

    AI의 창작품, 인간의 예술성에 도전장 던졌다

    [김정호의 AI시대의 전략] AI의 창작품, 인간의 예술성에 도전장 던졌다 인공지능이 그린 그림, 뉴욕 크리스티 경매서 5억원에 팔려 모방→변형→융합→창조 단계 거치며 고유한 창작 능력 갖춰 음악과 미술, 문학 융합도 가능… 인간의 영역에 끝없는 도전 김정호 KAIST 전기 전자공학과 교수 2018년 10월 19일 뉴욕 크리스티 경매에서 '인공지능'이 그린 인물 초상화가 43만2500달러(약 5억1500만원)에 팔렸다. '에드몬드 드 벨라미(Edmond de Belamy)'라는 이름이 붙은 이 그림은 프랑스 연구팀이 인공지능을 이용해 그린 그림으로, 역사상 최초로 크리스티 경매에서 거래된 '인공지능 그림'이었다...
    Date2020.04.16
    Read More
  15. 中 금융 시장 전격 개방…“韓 기업, 기술력 확보해야”

    中 금융 시장 전격 개방…“韓 기업, 기술력 확보해야”

    [김우창의 4차 산업혁명 Insight 11] 中 금융 시장 전격 개방…“韓 기업, 기술력 확보해야” 김우창 서울대 산업공학과, 미 프린스턴대 금융공학 박사, SSCI 학술지‘Quantitative Finance’ 지난해 여름, 평소 친하게 지내던 중국의 한 인사가 한국의 대형 금융기관과 연결해달라는 요청을 했다. 중국의 모 성(省)이 중앙정부로부터 자산운용사와 보험사 라이선스를 취득할 권한을 부여받았는데, 외국의 유명 금융기관과 조인트벤처 형식으로 회사를 설립하고자 한다는 것이었다. 굳이 외국 업체와 공동으로 하려는 것이 이해되지 않아 이유를 물어보니, 중국 정부 차원에서 금융 시장 개방을 결정했고, 이에 신규 ...
    Date2020.04.16
    Read More
  16. 2020년의 인공지능, 이런 인재를 키워야 하다(하)

    2020년의 인공지능, 이런 인재를 키워야 하다(하)

    인공지능 엔지니어링의 필요성 딥러닝을 산업현장에서 본격적으로 활용하기에는 공학적 기법이 아직은 부족하다. 아직도 대학 실험실의 도구라는 냄새를 지울 수 없다. 단순한 부품들을 조합해 복잡한 시스템을 만드는 모듈화 기법은 정착되지 않았다. 디버깅 용이성, 견고성(Robustness), 재현성에서 고전적 기계설계는 물론 소프트웨어 공학기법에도 한참 못 미친다. 이러한 상황은 딥러닝 시스템의 현장 배치나 확장 가능성을 심각하게 제한한다. 일반적인 소프트웨어 시스템 개발의 절차가 딥러닝 시스템 개발에도 필요하다. 즉 요구 사항을 모아서 현재의 문제를 식별하고, 계획을 세우고, 설계하고, 구현하며, 테스트를 거쳐서, 현장에 배...
    Date2020.04.13
    Read More
  17. 2020년의 인공지능, 이런 인재를 키워야 한다(중)

    2020년의 인공지능, 이런 인재를 키워야 한다(중)

    데이터로부터 학습:딥러닝의 부상 인공신경망은 신경세포의 작동 기재에서 영감을 얻은 학습 및 의사결정 모델이다. 인공신경망은 입력을 처리하여 출력을 내는 함수로 볼 수 있다. 모든 데이터에 대하여 입력에 해당하는 출력이 나오도록 노드간에 연결된 링크의 연결강도를 조정하는 것을 학습이라고한다. 데이터 학습 능력으로 50년대 각광을 받았던 단층 신경망은 그 성능의 한계가 밝혀 짐에 따라 곧 시들해졌다. 다층 신경망의 훈련을 위하여 80년대 초 '오류역전파'라는 알고리즘이 알려졌으나 2010년에 이르기까지 성과는 미미했다. 여러 계층으로 구성된 큰 인공신경망은 복잡한 함수를 모사할 수 있다. 그러나 연결의 수가 수...
    Date2020.04.13
    Read More
  18. 2020년의 인공지능, 이런 인재를 키워야 한다(상)

    2020년의 인공지능, 이런 인재를 키워야 한다(상)

    인공지능(AI)이 중요하다는 것은 지난 여름 손정의 회장이 문재인 대통령에게 건의했다는 "첫째도 인공지능, 둘째도 인공지능, 셋째도 인공지능"이라는 말이면 충분하다. 그 영향을 받아서인지 우리나라도 인공지능 전략을 수립하고 그 일환으로 다양한 인공지능 인력양성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 여기저기서 인공지능대학원을 설립한다고 하고, 여러 대학에서 학사과정에 인공지능 학과를 설립한다고 한다. 심지어는 2021년까지 인공지능 고등학교 10개를 서울에 만든다는 계획도 발표 되었다. 과연 한국답다. 손정의 씨가 인공지능을 이야기할 때 문재인 대통령이나 조희연 교육감이 이를 어떻게 이해했을까 궁금하다. 언론은 인공지능을 제대로 ...
    Date2020.04.13
    Read More
  19. 국가 차원의 AI 기술로드맵 만들자

    국가 차원의 AI 기술로드맵 만들자

    인공지능(AI)은 기업의 사업모델을 바꾸고 대학의 교육 방식을 바꾸고 있다. 인간이 살아가는 방식을 완전히 바꿀지 모른다는 예측도 있다. 이런 상황이다 보니 기업이나 대학이나 혼란에 빠져 있다. AI 개발에 뒤처지면 경쟁에서 영원히 낙오된다고 생각한다. 흔히 말하는 AI는 특정 기술을 나타내지 않는다. 다양한 기술과 응용 분야를 포함한 광의의 기술이다. 단일 기업이나 대학에만 의존하기에는 넓고도 깊다. 한 국가가 모두 감당하기도 어렵다. 지난해 12월 정부는 선택과 집중의 관점에서 AI 국가전략을 발표했다. 목표는 2030년까지 최대 455조원의 경제효과 달성과 세계 10위 수준의 삶의 질 제공이다. 목표가 실현된다면 우리나라는 ...
    Date2020.04.13
    Read More
  20. 타다 금지하는 '4차 산업혁명'과 '민부론'은 모두 헛소리

    타다 금지하는 '4차 산업혁명'과 '민부론'은 모두 헛소리

    공유경제 도입… 美 개인파산 9.5% 줄고, 가처분소득 증가 타다를 관광목적 등으로 묶는 건 '여우와 두루미' 식사초대 같은 일 '정보화혁명 뒤지지 말자' 했는데, 디지털 역량 다 갉아먹어 21세기 '붉은 깃발 법'인 '타다 금지법' 논란이 뜨겁다. 공유경제 태동은 10년이 넘었고, 교통 공유사업 기업들의 가치는 무려 230조원에 달한다. 우버와 디디추싱은 우리 상장기업의 순위로는 삼성전자 다음으로 2위다. 하지만 우리는 이 모두를 거부한 갈라파고스의 나라가 되어 있다. 경제활동인구 20~30%가 공유경제 통해 일감… 美선 음주운전 감소 이 논란이 절망적인 첫째 이유는 이 혁신을 택시 사업의...
    Date2020.04.1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