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제목, 출처, 교수명, 날짜, Views, Comment 제공
제목 Telemedicine can be a COVID-19 game-changer. Here’s how 출처 https://www.weforum.org/agenda/2020/05/telemedicine-covid-19-game-changer/
교수명 Cornelius Kalenzi
날짜 2020-05-13 Views 29 Comment 0

 

Telemedicine can be a COVID-19 game-changer. Here's how

 

Dr Greg Gulbransen takes part in a telemedicine call with a patient while maintaining visits with both his regular patients and those confirmed to have the coronavirus disease (COVID-19) at his pediatric practice in Oyster Bay, New York, U.S., April 13, 2020.  Picture taken April 13, 2020.

 Delivering services remotely could change healthcare for the better - but governments must act now (Image: REUTERS/Lucas Jackson)

 

 

  • - Governments must reimagine healthcare delivery in the face of COVID-19.
  • - Telemedicine could be a big part of the answer - both now, and in a post-pandemic world.
  • - Here are 5 barriers to its implementation - and how to overcome them.

Our hospitals - the trenches where the COVID-19 battle is raging - have become risky places for both patients and healthcare workers. Governments must take unprecedented steps to mobilize resources in order to give hospitals and healthcare workers the tools to combat this deadly pandemic. As of May, more than 100 countries are resorting to varying measures of lockdowns, social distancing, and the production of personal protective equipment (PPE) to limit transmission. But these measures are insufficient to stop the overstretching of healthcare systems that were already overwhelmed before COVID-19.

Government leaders and other stakeholders, therefore, need to reimagine how healthcare services are delivered. Already, some countries like the US and China are ramping up production of ventilators, PPE and testing kits to supplement the existing model of healthcare delivery, while countries including Australia, Singapore and a few others are quietly encouraging the use of telehealth services. However, we aren't seeing equivalent efforts across the board to mobilise digital innovations, especially telemedicine - the ability to deliver healthcare services remotely, using computing devices and customer-facing AI-powered apps.

This approach could be a game-changer for the healthcare industry - but scaling its implementation will require well-coordinated action between governments, tech firms and healthcare providers to overcome existing barriers.

Hospital beds per 1,000 people in the G7 countries
Hospital beds per 1,000 people in the G7 countries (Image: OECD)

Here are five of those barriers that are common to all countries - and how to overcome them:

 

1. Technology inertia — a resistance to innovation

At a basic level, scaling telemedicine depends on providers' abilities to alter, streamline and simplify the patient journey. Instead of all COVID-19 patients rushing to a hospital ICU, 'some' can alternatively receive the same services from e-testing (performed by artificial intelligence (AI) symptom checkers), e-diagnosis, e-consent, e-prescription and remote monitoring - all from the comfort of their own homes. Advances in and availability of mobile computing, AI chatbots and telemedicine platforms mean that these capabilities are readily available to deploy in any country with a 3G or 4G network. Moreover, cloud-based healthcare platforms don't require additional software development and the installation of expensive new hardware.

Today we are witnessing a surge in demand for telemedicine in different countries - but the majority of governments are still largely silent on the subject digital health technology. Some - such as South Korea, Japan, and some European countries - are stuck in a state of technology inertia and regulatory limbo, despite their well-developed communication infrastructures and capable human resources. Many developing countries in Asia, Africa and Latin America, meanwhile, cannot leverage existing mobile and cloud services to fast track telemedicine; they need leadership and guidance to do so, especially from coordinated efforts of government and regulators, major tech firms and start-ups to get started.

 

2. How to fix reimbursement issues

While this should be relatively easy in places with full healthcare coverage, it becomes complicated for millions of uninsured patients in the rest of the world. Therefore, making it easy for the uninsured to register - and for governments to pick up the bill for COVID-19 patients - could be a starting point. The US has recently moved in this direction, and other countries could take a leaf from their book. Being agile enough to relax the rules on telemedicine reimbursement - such as whether a doctor can diagnose, treat, and prescribe from anywhere and still be reimbursed, for example - can help. While some countries such as the US and Germany are moving to ease these rules quickly, in many others these stumbling blocks are limiting the adoption of telemedicine.

 

3. The regulatory and data-sharing environment

The healthcare industry is very rigid - and rightly so, given the importance of the safety and privacy of patients and healthcare providers. However, in times of deadly pandemics, this rigidity can endanger the very people it seeks to protect. Regulators need to act fast to update laws, especially those related to patient information protection and privacy - for example, the EU's General Data Protection Regulation (GDPR) - to reduce compliance costs. Similarly, the web of safety and technology standards have created a complex environment for start-ups and telemedicine providers to navigate. Indeed, Asia's early success in combating the pandemic is partly attributed to its agility in navigating the delicate balance between laws, standards, privacy and public health. One starting place is to relax data-sharing laws with sufficient care to ensure that the core of personal information protection is preserved - through easing registration of patients and doctors and sharing of patient data, for example.

 

4. How to integrate AI technology into hospitals and clinical practice

In the majority of countries, hospitals have been slow in adopting telemedicine technologies thanks to low IT budgets, complicated legacy systems, and a lack of human resources. On the other hand, telemedicine is today increasingly run by start-ups - such as MDLIVE in the US, Babylon Health in the UK and Doktor24 in Sweden, among hundreds of others - which have until now faced significant challenges in overcoming resistance from doctors and established healthcare systems. However, these are times of crisis. Hospitals need quick help to be able to integrate telemedicine within their healthcare delivery systems. The support can come in the form of executive directives or hospitals quickly mobilizing healthcare workers to use existing new cloud-based technologies, including availing healthcare workers with tablets, mobile computing, license resources, as well as training to launch such services.

 

5. Patient empowerment and public engagement

Figuring out how to encourage patients to receive treatment in the comfort of their homes will be critical. The viral videos of doctors begging the public to stay at home show the pain and challenges ahead for hospitals and doctors. Similar to social distances campaigns strategies, governments could use political pulpits, public health campaigns, and online education programs to drive telemedicine adoption and ensure that the public can still receive healthcare services.


  1. [김소영의 포스트 코로나 시대 과학 정신]연구비로 살 수 없는 과학의 정신

    [김소영의 포스트 코로나 시대 과학 정신]연구비로 살 수 없는 과학의 정신

    한국과학기자협회보 | 2020년 6월 20일 | 제 47호 11 연구비로 살 수 없는 과학의 정신 우주에 대한 근원적 의문에 과학으로 답한다는 사명으로 1974년 설립된 한국천문연구원. 세계유일 24시간 연속관측광시야망원경으로 이루어진 외계행성탐색시스템(KMTNet...
    김소영 카이스트 과학기술정책대학원 교수(한국4차산업혁명정책센터 센터장) 2020-06-20 한국과학기자협회보
    Read More
  2. Telemedicine can be a COVID-19 game-changer. Here’s how

    Telemedicine can be a COVID-19 game-changer. Here’s how

    Telemedicine can be a COVID-19 game-changer. Here's how Delivering services remotely could change healthcare for the better - but governments must act now (Image: REUTERS/Lucas Jackson) - Governments must reimagine healthcare delivery i...
    Cornelius Kalenzi 2020-05-13 https://www.weforum.org/agenda/2020/05/telemedicine-covid-19-game-changer/
    Read More
  3. [김정호의 AI 시대의 전략]코로나와 AI가 맞붙을 미래戰… 인류 생존을 건 한판 승부

    [김정호의 AI 시대의 전략]코로나와 AI가 맞붙을 미래戰… 인류 생존을 건 한판 승부

    [김정호의 AI 시대의 전략]코로나와 AI가 맞붙을 미래戰… 인류 생존을 건 한판 승부 '컴퓨팅 思考' 미래 경쟁력 결정… 4차 산업혁명 승패도 좌우 英 만 5세 때부터 교육… 알고리즘과 코딩 문제해결 능력 키워 AI 빠르고 정확하고...
    김정호 카이스트 전기·전자공학과 교수 2020-03-18 조선일보
    Read More
  4. [김우창의 4차산업혁명 Insight 12]‘금소법’으로 위축될 금융 혁신, AI로 해결하자

    [김우창의 4차산업혁명 Insight 12]‘금소법’으로 위축될 금융 혁신, AI로 해결하자

    [김우창의 4차산업혁명 Insight 12]‘금소법’으로 위축될 금융 혁신, AI로 해결하자 김우창 서울대 산업공학과, 미 프린스턴대 금융공학 박사, SSCI 학술지‘Quantitative Finance’편집장 2011년 박선숙 당시 민주당 의원의 최초 발의 ...
    김우창 카이스트 산업 및 시스템공학과 교수 2020-03-16 조선비즈
    Read More
  5. [김정호의 AI시대의 전략]AI의 창작품, 인간의 예술성에 도전장 던졌다

    [김정호의 AI시대의 전략]AI의 창작품, 인간의 예술성에 도전장 던졌다

    [김정호의 AI시대의 전략]AI의 창작품, 인간의 예술성에 도전장 던졌다 인공지능이 그린 그림, 뉴욕 크리스티 경매서 5억원에 팔려 모방→변형→융합→창조 단계 거치며 고유한 창작 능력 갖춰 음악과 미술, 문학 융합도 가능… 인간의 영역...
    김정호 카이스트 전기 전자공학과 교수 2020-02-19 조선일보
    Read More
  6. [김우창의 4차 산업혁명 Insight 11]中 금융 시장 전격 개방…“韓 기업, 기술력 확보해야”

    [김우창의 4차 산업혁명 Insight 11]中 금융 시장 전격 개방…“韓 기업, 기술력 확보해야”

    [김우창의 4차 산업혁명 Insight 11]中 금융 시장 전격 개방…“韓 기업, 기술력 확보해야” 김우창 서울대 산업공학과, 미 프린스턴대 금융공학 박사, SSCI 학술지‘Quantitative Finance’ 지난해 여름, 평소 친하게 지내던 중국...
    김우창 카이스트 산업 및 시스템공학과 교수 2020-02-17 조선비즈
    Read More
  7. [이상엽의 공학이야기]기후변화와 이산화탄소 이용 기술

    [이상엽의 공학이야기]기후변화와 이산화탄소 이용 기술

    지난해 7월 유럽을 강타한 열파(heat wave)는 프랑스에서 46.1도, 독일 42.6도, 벨기에에서 40.2도 등 관측 이래 최고 기온을 모두 경신하게 했다. 특히 이 열파 기간 중 불과 5일 동안 그린란드에서는 550억t의 얼음이 녹았고, 8월1일 하루에만 130억t의 얼...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20-01-08 경향신문
    Read More
  8. [이상엽의 공학이야기]4차 산업혁명 시대, 9가지 혁명적 기술

    [이상엽의 공학이야기]4차 산업혁명 시대, 9가지 혁명적 기술

    2015년 9월7일 세계경제포럼의 클라우스 슈밥 회장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에서 ‘인류사회에 미치는 파괴적 혁신의 영향력’을 주제로 강의했다. 인공지능, 블록체인, 자율주행, 정밀의료, 유전체공학 등 떠오르는 기술들이 사회, 경제, 정치, 문...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12-11 경향신문
    Read More
  9.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시스템 리더십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시스템 리더십

    지난 3일과 4일 아랍에미리트연합의 두바이에서는 세계경제포럼의 글로벌퓨처 카운슬 서밋이 개최되었다. 이 글로벌퓨처 카운슬에서는 그 이름에 나타나 있듯이 미래에 관한 내용을 다룬다. 올해로 11번째를 맞은 이 서밋은 글로벌어젠다 카운슬로 시작하여 ...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11-13 경향신문
    Read More
  10. [이상엽의 공학이야기]교육을 바꿔야만 한다, 지금 당장

    [이상엽의 공학이야기]교육을 바꿔야만 한다, 지금 당장

    매년 1월 말 스위스의 다보스에서 개최되는 다보스포럼은 전 세계를 움직이는 리더들이 모여 중요한 주제들에 대한 토론을 통해 세계경제의 전망과 여러 정책들의 방향 등을 제시하며 큰 주목을 받는다. 중국이 세계 2강으로 부상하면서 2007년부터는 하계 다...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10-16 경향신문
    Read More
  11.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제조업의 변혁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제조업의 변혁

    독일의 신발 제조회사 아디다스는 다른 많은 제조업체와 마찬가지로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인건비가 저렴한 아시아에서 신발을 생산해 왔다. 2016년 독일의 안스바흐 소재 스피드팩토리를 통해 아디다스 퓨처크래프트 MFG(Made for Germany)를 출시하며 ...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9-18 경향신문
    Read More
  12. [이상엽의 공학이야기]DNA 데이터 저장기술

    [이상엽의 공학이야기]DNA 데이터 저장기술

    지난달에는 세계경제포럼의 2019년 10대 떠오르는 기술과 이들 중 DNA 데이터 저장기술을 제외한 9가지에 대하여 간략히 살펴보았다. DNA 데이터 저장기술은 사이언티픽 아메리칸에 내가 게재했던 해설을 기반으로 좀 더 자세히 이야기해 보고자 한다. 우리 ...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8-21 경향신문
    Read More
  13.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올해 ‘떠오르는 기술’ 10가지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올해 ‘떠오르는 기술’ 10가지

    세계경제포럼은 2012년부터 매년 수년 내에 우리 사회와 실생활에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측되는 기술을 10가지 선정해 발표해 왔다. 올해는 지난 1~3일 중국 다롄에서 개최된 하계 다보스포럼에 맞추어 2019년도 ‘10대 떠오르는 기술’을 발표...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7-24 경향신문
    Read More
  14.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유럽연합의 미래를 위한 급진적 혁신기술들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유럽연합의 미래를 위한 급진적 혁신기술들

    두 달 전쯤 유럽연합은 ‘미래를 위한 100대 급진적 혁신기술들’이라는 보고서를 발간하였다. 약 330페이지에 달하는 이 보고서에는 방대한 과학기술 문헌들을 대상으로 대규모 자동 분석을 하고 전문가 패널들이 수단계에 걸쳐 검증한 기술들이 ...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6-26 경향신문
    Read More
  15.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천연 식물의 좋은 성분, 미생물로도 만든다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천연 식물의 좋은 성분, 미생물로도 만든다

    토마토는 건강에 아주 좋다. 토마토의 여러 좋은 성분 중 라이코펜이라는 식물의 이차대사산물은 아스타잔틴과 더불어 가장 강력한 천연 항산화제이다. 이차대사산물은 어떤 생물체의 생존에 직접적으로 필수적인 대사산물은 아니지만 성장이나 외부 유해균으...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5-29 경향신문
    Read More
  16.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인공지능 시대 준비하기

    [이상엽의 공학이야기]인공지능 시대 준비하기

    2016년 3월 전 세계는 이세돌 9단과 알파고의 바둑대국을 경이롭게 지켜보았다. 심화학습(deep learning) 기반의 인공지능 알파고가 4승1패로 승리한 이 사건은 인공지능의 무섭게 빠른 발전을 우리에게 각인시킨 계기가 되었다. 전기만 꽂아주면 먹지도, 자...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5-01 경향신문
    Read More
  17. [이상엽의 공학이야기]휴대폰을 통해 본 전자제품의 순환경제

    [이상엽의 공학이야기]휴대폰을 통해 본 전자제품의 순환경제

    지난 수십년간 전자 및 정보통신 산업의 눈부신 발전은 현대의 경제뿐 아니라 우리의 일상생활에도 큰 변혁을 가져왔다. 지하철을 타면 책이나 신문을 보는 사람보다 휴대폰을 보는 사람들이 많아진 지 오래고, 잠들기 직전까지 휴대폰이나 태블릿을 보느라 ...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4-03 경향신문
    Read More
  18. [이상엽의 공학이야기]미래의 화학산업

    [이상엽의 공학이야기]미래의 화학산업

    지난 반세기 한국이 빠른 경제성장을 하는 데 큰 역할을 해온 석유화학산업은 지난해 수출액만 501억달러에 달해 총 수출액이 6000억달러를 돌파하는 데 큰 기여를 하였다. 석유화학산업은 거의 모든 산업에 기초가 되는 국가 기간산업이자 전략산업이다. 그...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3-06 경향신문
    Read More
  19. [이상엽의 공학이야기]바이러스 감염질환의 위협과 대응

    [이상엽의 공학이야기]바이러스 감염질환의 위협과 대응

    필자는 지난 1월 말 스위스 다보스에서 개최된 세계경제포럼의 연차총회, 일명 다보스포럼에 다녀왔다. 다보스포럼 직전에 발표된 올해 전 세계 위협요인들에는 예년과 유사하게 기후변화, 자연재해, 데이터 사기, 사이버 공격 등이 포함되었는데, 특이하게도...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2-06 경향신문
    Read More
  20. [이상엽의 공학이야기]플라스틱은 과연 환경의 적일까

    [이상엽의 공학이야기]플라스틱은 과연 환경의 적일까

    우리 몸의 70%는 물이고 우리 주변의 물건들은 70%가 플라스틱이라는 말이 있을 정도로 플라스틱 없는 세상을 생각하기가 힘들다. 가볍고 물성이 뛰어나며 값이 상대적으로 싸서 널리 쓰이는 플라스틱(plastic)은 그 어원이 그리스어 플라스티코스(plastikos)...
    이상엽 카이스트 특훈교수 2019-01-09 경향신문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